About us

  1. 서울국제음악제

10주년, 10개의 발자국

서울에서 펼쳐지는 세계의 음악가들과 서울시민이 함께하는 음악축제

Welcome to 2018 SIMF

2009년 ‘음악을 통한 화합’이라는 주제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서울국제음악제는 세계 정상급 연주자들과 차별화 된 프로그램, 새롭게 세계로 진출하는 역량 있는 한국의 음악가들을 한데 묶어 클래식 음악의 향연을 펼칩니다. 매 해 한국과 긴밀한 관계에 있는 수교국을 선정하여 특색 있는 음악 프로그램과 연주자를 소개합니다. 올 해 10주년을 맞이한 서울국제음악제에서는 그 동안 함께 해온 10개국의 개성 있는 음악으로 더욱 풍성하게 마련하였습니다. ‘음악’이라는 세계적인 언어로 하나가 되는 서울국제음악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8 SIMF presents

10개의 나라에서 온 개성 뚜렷한 연주자들의 색다른 연주를 들어보세요.

독일, 프랑스, 폴란드, 스페인, 핀란드, 일본, 중국 등 저명한 연주자가 만나 특별한 클래식 음악을 선사합니다.

독일에서는 피아노의 귀공자로 불리며 탁월한 바흐 작품 해석이 돋보이는 마르틴 슈타트펠트(Martin Stadtfeld)의 피아노 리사이틀(4월 24일 봄 음악회)과 ‘장인’이라는 표현이 잘 어울리는 첼리스트 다니엘 뮐러-쇼트(Daniel Müller-Schott)의 리사이틀이 마련되어있습니다. 독일의 젊은 연주자가 선사하는 바흐의 음악과 장인에게서만 느낄 수 있는 음악의 깊이가 기대되는 무대입니다.

프랑스에서는 프라드 파블로 카잘스 페스티벌에서 레티엑 가족이 가족을 위한 음악회로 나이제한없이 즐길 수 있는 가족 음악회를 선사합니다. 피아니스트 부부 강충모, 이혜전도 함께 가족의 의미를 음악으로 전하는 무대가 될 것입니다.

폴란드에서는 독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신포니아 바르소비아가 국립합창단, 소프라노 제니퍼 윌슨, 알토 백재은, 바리톤 김재일과 함께 과거에 겪은 아픈 상처를 음악으로 표현하고 치유하는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서로 다른 곳에서 조금 다른 시기에 비슷한 아픔을 겪은 두 나라가 음악으로 하나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이 외에도 매 공연마다 색다른 주제와 프로그램으로 마련된 2018서울국제음악제는 많은 사람과 함께 클래식 음악의 즐거움을 나눌 수 있도록 로컬 프라이스 티켓 프로젝트와 노-쇼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언어를 넘어선 감동을 2018서울국제음악제가 마련한 무대에서 직접 체험해 보시기 바랍니다.

The Organization

조직위원장 임성준
Bio

예술감독 류재준
Bio


  • SIMF

    About us / Agreement
    Privacy Policy / Guide

  • Tickets Box Office

    Tel : +82.2.1544.5142 / Fax : +82.2.525.4156 / E-mail : festival@opuscorp.org
    Open time : am 10:00 - pm 05:00 / Lunch time : pm 11:30 - pm 01:30 /
    Day off : SAT.SUN.HOLIDAY

  • ORGANIZATION: Seoul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개최일정 : 2018/4/24, 11/1~11/11
    BUSINESS LICENSE: 622-82-61439 [사업자정보확인]

    (c) SIMF All rights reserved.